윤활방청제 WD-40 문에서 소리 안나다윤활방청제 WD-40 문에서 소리 안나다

Posted at 2016.11.07 23:04 | Posted in Zorro's 라이프/생활의지혜

어느날부터인가 문에서 끼이익 하는 소리가 저의 귀를 짜증나게 했습니다. 처음에는 조금만 나다가 계속해서 더욱 커지는 소음... 어서 빨리 조치를 취해야지 하다가 드디어 마무리를 했습니다. 마트에 간김에 생각이 나서 극강의 윤활방청제로 불리는 WD-40 구입을 했습니다.







큰마트에 가면 다 좋은데 평소에 사지 않는 물건을 고를때에는 피곤한일이 생깁니다.

과연 어디에 있느냐는 것이죠. 조금 헤매다가 생활용품을 파는곳에서 찾았습니다.







약간 큰것과 작은것이 있는데 저는 후자를 택했습니다.

그렇게까지 많이 사용할것 같지 않고 반값도 안되었기 때문이죠.


위에 문구에도 있듯이 시끄러운 잡음 없애는데 제격입니다.







자.. 그럼 윤활방청제 WD-40 어서 사용해보도록 하겠습니다.







문제의 다용도실 문입니다. 위아래로 소리가 나는덕에 짜증을 유발한문이지요.

하지만 이제는 그런 걱정끝!







이 부분에 아래의 WD-40에 기본적으로 제공하는 빨대(?)를 꼽아서 뿌리기만 하면 끝입니다.








그리 많지도 않게.. 약간 뿌렸더니만 문에서 신기하게 소리가 안납니다.

1분만에 해결이 가능한것을 지금까지 미루었네요.



문에서 소리가 들려 듣기 싫으신가요? 윤활방청제를 사용하여 바로 제거해보시기 바랍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아반떼ad 에어컨필터 자가교체기아반떼ad 에어컨필터 자가교체기

Posted at 2016.11.01 13:19 | Posted in Zorro's 라이프/생활의지혜

언젠가부터 자가로 교체하는 자동차의 부품이 있습니다. 이번에 아반떼ad 에어컨필터 부분도 제가 갈게 되었는데요. 제차는 아니고 그분의 요청으로 교체를 진행하게 되었습니다. 알면 엄청나게 간단하지만 모르면 왠지 파란손에 가야할일처럼 느껴지는게 바로 필터 교환 부분이죠.





주차장 한켠에 고이 모셔져 있는 아반떼ad. 이번 모델은 참으로 멋지게 나온것 같습니다.





에어컨필터 교체를 하기 위해 조수석쪽에 대쉬보드 아래부분을 열어줍니다.

보통 여기에 많은것들을 넣고 계시죠. 안에 물품들을 넣은 상태에서 옆에 동그란 부분을 여서도 되고..

아님 그냥 다 꺼내신후에 떼어내셔도 됩니다.





그리고 이렇게 갈수 있는 필터가 있어야겠죠.

마트에도 팔지만 저 같은 경우 조금더 저렴한 온라인상에서 몇개씩 미리 구입해놓곤 합니다.





대쉬보드 안쪽에 보면 이렇게 동그란게 있는데 돌려서 빼주면 됩니다. 엄청 쉬워요.





그리고 하나 주의할점. 이렇게 필터에는 방향이 표시가 되어 있습니다.

저 방향으로 원래 있던 자리에 밀어 넣어 주기만 하면 됩니다.





동그란 부분을 빼서 때낸후에는 이렇게 길다란것도 있는데 살짝 눌러서 땡기면 쉽게 빠지게 됩니다.





근 1년만에 나오게 된 에어컨필터. 시꺼멓게 변해서 잎이랑 벌레도 한마리 보이네요;


아반떼ad 에어컨필터 자가 교체의 가장 큰 장점은 바로 비용면에서 절약할수 있는것입니다. 여기에 더해 최소 반년에 한번쯤 갈아준다면 더욱 쾌적한 환경에서 에어컨이나 히터를 작동할수 있지 않을까요?


쉽고 편하게 교체해보시기 바랍니다. 여성분들도 얼마든지 가능한 부분이니깐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로봇청소기 청소통 자주 비워주세요로봇청소기 청소통 자주 비워주세요

Posted at 2016.10.05 06:30 | Posted in Zorro's 라이프/생활의지혜

최근에는 오늘과 같이 청소하는걸 자꾸 올리게 되는데요. 최근 많이 돌아다니지 않다보니 집에서 무언가에 대한 포스팅을 찾다 보니 이런 현상이 생기는것 같습니다. 오늘 주제는 로봇청소기 청소통입니다.





제가 하지 않더라도 집의 이곳저곳을 꼼꼼히 다니며 청소를 해주는 고마운 로봇청소기입니다.

가끔은 선에 꼬여 있거나 같은곳을 반복하는 바보짓(?)을 하지만 보통은 깔끔히 청소를 해내는 녀석이지요.





이러한 로봇청소기의 경우 작은 크기 때문에 청소통 또한 작습니다.

오랜만에 안을 열어보니 장난이 아니에요.







먼지통을 열어본 모습입니다. 이러한 먼지들이 바닦에 있었다고 생각하니 어휴....

근데 거의 꽉차서 나올 수준이군요. 좀더 자주 비워주어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또한 아래쪽 부분도 열어서 먼지를 제거할 수 있습니다. 여기에는 긴 머리카락들이 잘 꼬이더라구요.

보다 깨끗이 청소를 시키기 위해 로봇청소기 청소통 자주 비워주도록 해보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삼성 공기청정기 청소 반드시 필요합니다삼성 공기청정기 청소 반드시 필요합니다

Posted at 2016.10.04 06:30 | Posted in Zorro's 라이프/생활의지혜

우리가 생활을 하는데 있어 먼지라는것은 뗄레야 뗄 수 없는 존재입니다. 옷이나 수건등에서 엄청나게 나오며 그리고 요즘은 공기도 나빠서 신경을 쓰고 살지요. 그래서 인기 있는 제품으로 자리잡은것이 바로 삼성 공기청정기 입니다.



2016/04/06 - [Zorro's 라이프/리뷰] - 삼성 공기청정기 블루스카이 5000 사용기



이에 저도 올초에 블루스카이를 구비해서 공기질을 정화하려고 노력했지요. 리뷰를 써놓으니 언제 구매했는지 확실히 알수 있어 좋군요.





삼성 공기청정기 사용한지 6개월만에 안의 필터들이 어떻게 변하였는지 살펴보시죠.

이 제품은 자체적으로 필터세이버를 통해 수명을 2배 늘렸고 디스플레이에 필터 수명까지 나와 교체시기를 알려주게 됩니다.

아직까지 6개월이 지났지만 교체주기는 그대로였습니다.





그런데 어느날 자꾸 공기청정기에서 소리가 나기 시작합니다.

탁탁 튀기는 소리. 전기가 튀는 듯한 소리에 불현듯 안의 상황을 점검하고자 열어보았습니다.





이 부분은 가장 큰 먼지를 1차적으로 제거하는 극세필터 부분입니다. 

반년만에 먼지로 뒤덮인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정말 장난 아니에요.





물로 씻으면 가능한 부분인데 왜 이제서야 열었나 싶습니다.





그리고 필터 세이버. 이 부분도 물로 세척이 가능합니다.

중성세제에 30분 정도 담근후 12시간 이상 건조시키면 됩니다.





설명이 위에 나와 있는데 사진상으로는 잘 보이지가 않네요.





그리고 가장 안쪽 부분에 마련된 숯 탈취필터입니다.





뒤쪽을 보면 초미세먼지 향균필터가 나오는데... 벌써 부터 까맣네요.

사용기한이 2년 정도로 들은거 같은데 이런 찝찝함을 보니 바로 교체를 하고 싶습니다.

필터 가격이 상당히 비싸던데.... 휴....





물 세척이 안되기에 새걸로 갈아줘야 합니다.





우리 생활에 공기를 정화시키기 위해 구매한 삼성 공기청정기.

하지만 제대로 관리를 하지 않을 경우 먼지를 그대로 안고 살수밖에 없습니다.

이제 가끔 열어서 청소를 해줘야겠어요. 구매한지 좀 지났는데 아직까지 한번도 안 열어보신분들은 해당 제품을 체크해보시기 바랍니다. 생각보다 깜짝 놀랄만한 먼지와 마주칠수도 있으니깐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1. 해피해피
    6개월 동안 한번도 청소 안하신거에요??? 뒤에 1차 극세필터는 2주정도마다 한번씩 그리고 필터세이버는 적어도 2개월에 한번씩은 물청소해야 할텐데요... 저지경까지 한번도 청소 안하셨다는게 놀랍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usb 대용량 파일 이동이 안될때 해결법usb 대용량 파일 이동이 안될때 해결법

Posted at 2016.09.04 06:30 | Posted in Zorro's 라이프/생활의지혜

사회가 발전해가면서 많은것들이 변해갑니다. 하다못해 usb 분야만 해도 정말 많은 변화를 이루었습니다. 이따금씩 필요에 의해 검색을 해보면 해가 지날때마다 고용량이 되고 가격은 저렴해집니다. 소비자의 입장에서는 좋은 소식이지요. 그런데 말이지요.. 요즘 파일들이 4기가 이상이 될때가 많은데 이런 파일들을 usb로 이동을 하려면 문제가 생기곤 합니다. usb 대용량 파일 이동 해결법. 바로 제시합니다! 쉬워요^^





제가 요즘 쓰는 녀석입니다. 64기가인데요. 다음번에 구매를 할때는 또다시 2배수가 될지도 모르지요.





남아있는 용량은 50기가가 넘는데 4기가 넘는 usb 대용량 파일 이동때에는 이런 문구가 뜨곤 합니다.

이럴때 포기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간단한 포맷 작업을 통하여 넣으실수가 있습니다.





usb 포맷을 하면 되는데요. 파일 시스템을 눈여겨 보아야만 합니다.





여기서 NTFS로 바꾸어만 주신다면 모든 문제는 쉽게 해결이 됩니다.





물론 포맷을 할때에는 항상 파일들을 백업해두시는게 필요하겠지요. 모든 파일이

훅 날아가니 말이죠..





해결 후 파일의 이동 모습입니다. 그냥 쉽게 들어가게 됩니다. 특히나 usb3.0을 지원한다면 금방 이동도 되기에 참으로 편리하지요. usb 대용량 파일 이동.. 이제 쉽게 해보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1 2 3 4 5 ... 7